2016년 2월 5일 금요일

분노할 필요도 감당할 필요도...

분노할 필요도 감당할 필요도... 
원래 다 그렇죠 뭐 
좀 더 지나보면 
일 외에 사적감정을 너무 많이 뿌리는 사람이 더 힘들어요 
세상 누구도 나에게 반드시 냉정하지 않아야할 이유가 하나도 없어요 
그냥 그뿐이지용

2016년 2월 2일 화요일

완전 칼같이 저도 철벽해야겠어요.

그냥 일적으로만 대하시면 되잖아요 ㅇㅇ 

섭섭함이란 

기대 이상의 것을 줘버린 나에게 있는 것 

그냥 업무 이상의 선을 넘고 싶지 않은듯요 

님도 그냥 업무적으로만 대하시면 됨